homeimage
  1. Home
  2. 건강 음식 효능
  3.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증상 및 치료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증상 및 치료

· 댓글개 · 데큰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증상 및 치료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은 보통 우리몸에 해로운 미세먼지나 화학물질과 가스 등에 의해 발생되는 질환으로, 기관지가 좁아지고, 기관지 끝의 폐포가 손상되면서 호흡 기능이 나빠지는 질병이다.주로 오랜 기간 담배를 피운 사람, 또는 장기간 먼지에 노출되거나 나무 및 연탄 등을 연료로 사용할 때 나오는 연기를 마신 사람 등에서 발생한다.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증상 및 치료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증상 및 치료


만성 폐쇄성 폐질환은 유해한 입자나 가스 노출, 대기오염 등으로 발생하기도 하지만, 흡연으로 인한 경우도 많습니다.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에 걸리면 기도가 좁아지게 되고 허파꽈리가 파괴되기 때문에, 공기 유입이 어려워지는 염증성 폐질환입니다. COPD40대 이후에 자주 발생 하는 질환으로 알려져 있으며, 40세 이상에서 발생한 환자의 남성은 23.4%, 여성은 6.6% 정도 되며, 진단받고 치료를 시작하는 사람은 약 2% 정도로 알려졌습니다.

 


만성 폐쇄성 폐 질환 (COPD)은 폐의 기류를 차단하기 때문에 호흡을 점점 더 어렵게 만듭니다. COPD의 많은 증상은 천식증상과 유사하게 나타나며, 전 세계적으로 질병으로 인해 사망 에 이르게 하는 주요 원인이기도 하지만 예방할 수 있습니다. 이는 장기 흡연이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의 주요 원인이기 때문입니다.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증상


흡연이 만성 폐쇄성 폐 질환 (COPD)의 가장 중요한 원인이기도 하지만, 모든 흡연자가 만성 폐쇄성 폐질환이 발생하지는 않으며, 개인의 유전적인 요인과 환경적인 요인 들이 만성 폐쇄성 폐질환의 발생 요인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흡연자 중에 만성 폐쇄성 폐질환으로 진행하는 비율은 일반적으로는 15~20% 정도로 하고 있으며, 증상이 없는 환자나 진단을 받지 않는 사람도 많아 실제로는 더 높을 수 있습니다.


만성 폐쇄성 폐 질환 (COPD)이 진행되면 나타나게 되는 가장 특징적인 증상은, 호흡곤란과 만성적인 기침을 꼽을 수 있습니다. 발병 초기에는 이러한 증상이 간헐적으로 발생하지만, 점차 심해지게 되고 적은 활동에도 호흡곤란과 같은 숨쉬기 힘들고 답답한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또한 심한 기침 후에는 끈끈한 가래가 동반되기도며 목에서 천명음이나고 흉부 통증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치료


만성 폐쇄성 폐질환은 초기에는 별다른 이상 증상이 없을 수 있으며 천식과 비슷한 양상을 띄기도 하는데, 40세 이상의 성인이 위험인자에 노출된 적이 있고, 만성적인 호흡곤란이나 기침, 가래 등을 동반하는 호흡기 질환이 지속되는 경우에는 만성 폐쇄성 폐질환을 의심 할 수 있습니다. COPD은 초기에 발견하면 쉽게 치료 할 수 있어 무엇보다도 초기 발견이 중요합니다.

 

만성폐쇄성폐질환 2


일반적으로 COPD는 느리게 진행되기 때문에 호흡 능력이 점차 손상되고 있음을 잘 깨닫지 못하기도 합니다. 폐에 가해지는 손상은 증상이 상당히 심각해 눈에 띄기까지 진행될 수 있습니다. 또한 만성 폐쇄성 폐 질환과 천식은 모두 숨가쁨과 기침을 유발할 수 있으며 아침에 가래와 기침을 동반하기도 합니다. 또한 밤에 쌕쌕 거리는 호흡과 기침이 나고 피로도 만성 폐쇄성 폐 질환 증상중 하나로 알려져 있습니다.

 

만성폐쇄성폐질환 1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를 진단할 때는, 폐기능 검사를 통해, 만성 폐쇄성 폐질환으로 밝혀지면 치료 단계를 결정하여 치료하게 됩니다. 치료는 차후에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의 악화를 예방하고 완화시키기 위해서는 기관지 확장제 등의 약물요법 등을 할 수 있습니다. 심한 만성 폐쇄성 폐질환 환자의 경우에는, 호흡재활 치료나 산소 치료 등을 할 수 있습니다.


천식이나 알레르기, 만성 폐쇄성 폐 질환 등은 유전적인 요인으로 발생하기도 하지만 건강관리를 잘 하거나 거주 환경이 양호한 경우에는 평생동안 모르고 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황사나 미세먼지 등으로 호흡기에 감염을 일으키거나 이로 인해 자극을 받거나 면역력이 떨어지면 질병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때문에 미세먼지와 같은 환경인자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만성폐쇄성폐질환 환기


호흡기 질환이 있는 경우에는 집안 환기를 잘 시켜주는 것이 도움이 될수 있습니다. 하지만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창문을 열어 환기하지 않는 편이 낫습니다.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주방의 후드나 건물의 환기 시스템을 사용해 환기에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공기청정기를 사용할 때는 필터 관리를 청결하게 하고 잘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성폐쇄성폐질환 금연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환자는 반드시 금연해야 합니다. 금연을 한다고 하더라도 정상적으로 폐 기능으로 완전히 회복되지는 않지만, 폐 기능이 악화되는 것을 늦출 수 있습니다. 또한 황사나 미세먼지가 심할 때는 외출을 삼가야 하며, 부득이하게 외출할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다녀야 합니다. 특히 운동은 호흡곤란 등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어, 숨이 차기 때문에 힘들기는 하지만 꾸준히 하는 것이 좋습니다.

 

만성폐쇄성폐질환 물


물을 자주마시는것도 COPD에 도움이 될수 있습니다. 물을 자주 마시면, 섬모를 비롯해 신체 각 기관의 체내 습기 유지를 돕고 점액으로 점막을 코팅해 신체 보호 기능을 강화할 수 있습니다. 또한 집안에 화초를 키우면 실내 공기청정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실내 화초가 이산화탄소를 산소로 전환시킬 뿐 아니라 실내 축적되는 오존을 줄이고 습도 유지에도 도움이 될수 있습니다.

 

300x250
SNS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최근글NEW
인기글HOT
이모티콘창 닫기
울음
안녕
감사
당황
피폐

이모티콘을 클릭하면 이미지 주소가 복사되고, 이걸 댓글창에 붙여넣으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