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나무 효능 및 간 보호 효과, 복용법과 주의점

벌나무 효능 및 간 보호 효과, 복용법과 주의점

벌나무는 간의 열을 내리고 간 독을 풀어주는 효과가 있어, 피를 맑게 하고 간 기능을 높이며, 간세포 재생과 피로 해소에 도움을 주어 잦은 음주와 피로, 스트레스 등으로 약해진 간을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벌나무는 알코올과 지방분해 효과가 있어 과도한 알코올 섭취로 인한 간 기능을 개선하고 지방간, 간 경화 예방, 이뇨 촉진, 신경안정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벌나무차 마시는 여성

벌나무는 이뇨작용과 간 해독, 간의 열을 내려주는데 뛰어난 효과가 있어 간 질환을 예방하거나 치료하는 약초로 자주 사용되고 있습니다. 또한, 벌나무는 많은 연구를 통해서도 간 보호 효과가 밝혀지고 있는데, 벌나무에 풍부한 플라보노이드 성분이 활성 산소화 염증을 억제하고 알코올 분해와 간 보호, 간세포 재생에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간 독성 약물인 타 그린으로부터 간세포를 보호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황달기가 있는 여성

지방간

지방간은 간에 지방이 쌓여서 커지고 무게도 올라가게 되는데, 정상적인 간은 보통 무게의 2~5% 정도 지방을 포함하는데, 이보다 지방이 많아지면 지방간이라고 합니다. 특히 술 소비가 많은 우리나라 성인 남성은 약 30%, 여성은 약 15%가 지방간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과도한 음주뿐만 아니라 지방질이 많은 식습관도 큰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으며 과거보다 급격한 증가세를 보이는 것은 물론이며, 나이도 점차 낮아지고 있습니다.

간 수치

회복 벌나무는 플라보노이드와 같은 피토케미컬이 풍부해 간을 보호할 뿐만 아니라 간 조직 재생에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벌나무의 효능은 간 수치 회복에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동의 생리학회지에 실린 논문에서는 벌나무에서 추출한 살리드 로사이드의 간 보호 효과는, 바이러스 간염과 유사한 간 독성을 가진 흰쥐를 대상으로 벌나무 추출물을 투여했을 때 간 수치 중 AST의 활성 증가를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벌나무 진액

피로 해소

간은 우리 몸에서 가장 큰 기관일 뿐만아니라, 호르몬 대사와 해독, 살균 기능이 있으며, 탄수화물과 지방 대사 작용을 하는 등, 우리 몸에서 일어나는 거의 모든 일에 관여하기 때문에 간 건강이 악화하면 피로를 유발할 수 있는 독성 물질이 제대로 분비되지 않아 만성피로와 무기력증에 걸릴 수 있습니다. 따라서 피로 해소에 좋은 음식이나 피로 해소제보다는 간에 좋은 음식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순환기 장애 노인

심혈관 

간 기능이 약해지면 보통 극심한 피로감이나 우측 상복부 불쾌감, 생리불순, 성 기능 장애, 피부에 붉은 반점 등이 나타나기도 하는데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무리하지 말고 간에 좋은 음식과 영양제 등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특히 벌나무는 오랫동안 민간요법에 사용돼온 천연 청혈제, 이수제로 간 건강에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다양한 폴리페놀이 풍부하게 함유돼 있어 고혈압과 동맥경화 등의 각종 심혈관계 건강에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벌나무 복용법 벌나무 식초

벌나무는 그냥 달여 마셔도 좋지만, 식초로 만들어 마시면 더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지난 TV조선에서 방송된 내 몸 사용설명서에서는, 벌나무를 간 회춘제로 부르며 벌나무 식초 먹는 법이 공개되기도 했는데, 누룩과 쌀을 같은 비율로 섞은 뒤 24시간 동안 저온에서 벌나무를 끓여서, 28~30도에서 숙성하면 3개월 후부터 식초로 사용할 수 있는데, 물에 희석해 하루 3~4회 복용하면 피로 해소와 간 건강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벌나무 복용법 벌나무 차 

벌나무는 보통 간 건강을 위해서 섭취하는데 즙을 구입해 편하게 복용할 수 있지만, 건재로 구입해 차 형태로 달여서 마셔도 좋습니다. 벌나무는 껍질, 잔가지, 가지, 순으로 효과가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벌나무 차를 끓일 때는 40g 정도를 물 2L에 넣고 1시간 정도 약한 불로 푹 달여 마시면 됩니다. 벌나무 차는 다른 허브차와 비슷한 향이냐는 적색 차로 식후에 꾸준히 복용하면 좋고 양은냄비나 주전자보다는, 스테인리스나 사기 용기가 좋습니다.

 

알레르기 증상이 있는 여성

벌나무 섭취시 주의점

벌나무는 독이 없을 뿐만 아니라 쓴맛이 나지 않아 부작용에 대한 걱정 없이 편하게 섭취할 수 있습니다. 평소에 뱃속이 더부룩하거나 소화가 잘 안 되고 피로가 지속하는 증상이 지속되면 간이 안 좋다는 신호일 수 있어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고, 벌나무와 같은 간에 좋은 음식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벌나무는 드물기는 하지만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어 특이 질환자나 수유부 임산부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300x250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